오이도에 갔다가 대부도에 가서 점심을 먹고 돌아온 어느 주말.

천하수산이라는 곳에서 정말 맛있게 먹었던 굴찜.

역시 맛있게 먹은 음식이 기억에 가장 많이 남습니다. 빨리 다시 굴의 계절이 돌아왔으면 ㅋㅋ



오이도는 빨간등대 말고 특별한 건 없더라구요.

솔직히 다시 가고 싶지 않습니다. 주차도 힘들고. 음식점은 잘 모르겠고...



빨간등대가 멋있긴 합니다. 이게 그리울지도 ㅋㅋ



오이도를 뒤로하고 시화방조제를 지나 대부도로 향합니다.




대부도 큰 길가에 있는 천하수산이라는 곳에 도착.

다른 사람들은 대하구이를 먹지만 저희는 굴찜을 선택 :D




양이 정말 어마어마합니다. 마눌님이랑 둘이서 배터지게 먹었음.



꺄~




굴이 크고 맛도 끝내줍니다.

구이로 먹는 것보다 찜이 훨씬 좋더라구요 :)



완전 맛있습니다 




수북히 쌓인 굴껍질. 정말 배불리 먹었습니다.

둘이 먹기엔 좀 많은 양인 듯 합니다.

가격은 싯가로 책정되는거 같은데... 기억도 잘 안나네요 ㅠ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대부동 | 천하수산
도움말 Daum 지도
Copyright (C) 땡이™ All rights reserved.

  

댓글을 달아 주세요